'졸업' 위하준, 이시훈에 "계급장 떼고 말해도 되냐" [TV나우]
2024. 06.23(일) 21:57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졸업' 위하준이 이시훈에게 격노했다.

23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졸업' 14회에서는 이준호(위하준)과 서혜진(정려원)이 소문에 휘둘리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서혜진은 학원 내에 퍼진 소문에 관해 해명했다. 학원에 서혜진이 출근하자 동료들은 "누가 불렀냐", "말씀 들어볼 수 있는 거 아니냐"라고 의견이 갈리기도 했다.

이명준(이시훈)은 "둘이 눈이 맞은 문제가 아니라 학원 팀장이라는 사람이, 학원 대표 강사라는 사람이 자기 위력을 행사해서 신임 강사한테 온갖 특권, 특혜 이걸 몰아준 걸 문제라고 하는 거다"라고 퉁명스럽게 말했다.

이에 서혜진은 해명을 시도했으나, 이준호와의 사이를 묻자 섣불리 대답하지 못했다.

그때 이준호와 민희주(양조아)가 등장했고, 이명준은 "아예 대놓고 세트로 움직이냐. 둘이서 눈물의 기자회견이라도 하자 그랬냐"라고 비아냥댔고, 이준호는 "계급장 떼고 이야기해도 되냐"라고 눈에 불을 켜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tvN '졸업']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졸업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