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사회
시인 신경림 작가 별세...향년 88세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민중 시인, 신경림 작가가 별세했다. 신경림 시인은 22일 오전 8시 17분 일산 국립암센터에서 암투병끝에 향년 88세로 별세했다.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이다. 충북 충주에서 태어난 신경림 시인은 1956년에 등단했다. '낮달' '갈대' '석상' 등의 시를 발표하였으며 '농무' '가난한 사랑 노래' '목계장터' 등은 초중고 국어, 문학 교과서에 실렸다. 만해문학상, 단재문학상, 대산문학상, 호암상(예술부문), 4·19문화상 등을 수상했다. 한국작가회…

예쁜데 세련되기까지 한 女돌
시선 강탈 美친 각선미
이건 몰랐지? 반전 뒤태!
믿고 보는 스타 공항패션
아쉬울 게 없는 완성형 비주얼들
숨막히는 아찔 시스루룩
화려한 무대 위 스타들~
시선 싹쓸이 파격 드레스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