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혜선ㆍ이진욱, 치유로맨스 '나의 해리에게'로 만난다
2024. 06.11(화) 09:04
신혜선, 이진욱
신혜선, 이진욱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신혜선과 이진욱이 로맨스 호흡을 맞춘다.

올해 하반기 첫 방송되는 지니TV 오리지널 '나의 해리에게'(극본 한가람·연출 정지현)는 마음 속 깊은 상처로 새로운 인격이 발현된 아나운서 은호와 마음의 상처를 꼭꼭 감춰 둔 구남친 현오의 새로고침 치유 로맨스.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너는 나의 봄' '스물다섯 스물하나' '마당이 있는 집'을 연출한 정지현 감독의 신작으로,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를 집필한 한가람 작가가 극본을 맡아 기대감을 높인다. 여기에 신혜선과 이진욱까지 합류하며 어떤 작품이 완성될지 궁금케 했다.

신혜선은 극 중 주은호와 주혜리로 1인 2역을 연기한다. 주은호는 '뒤로 넘어져도 코가 깨진다'라는 우스갯소리가 따라다닐 만큼 자신의 이름 석 자를 각인시킬 기회를 얻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14년 차 무명 아나운서. 오랜 연인 정현오와의 결별이 상처로 남은 인물이다. 반면 주혜리는 초긍정적인 마인드를 갖춘 주차요원으로 향후 펼칠 활약에 대한 기대감이 커진다.

이진욱은 극 중 스타 아나운서이자 주은호의 전 남자 친구 정현오 역을 맡았다. 정현오는 '무엇을 해도 되는 놈'이라고 불릴 만큼 입사와 동시에 스타가 된 호감도 1위 아나운서. 하지만 여자 친구를 제외한 주변 사람에게 관대하고 친절한 성격 탓에 주은호와 번번이 충돌한다.

한편 '나의 해리에게'는 2024년 하반기 지니 TV와 지니 TV 모바일, ENA를 통해 첫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 아이오케이컴퍼니, BH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나의 해리에게 | 신혜선 | 이진욱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