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사반장 1958' 이동휘 "김상순役 연기, 굉장히 명예로운 일이었죠" [인터뷰 맛보기]
2024. 05.20(월) 16:07
이동휘
이동휘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이동휘가 '수사반장 1958'에서 김상순 역을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이동휘는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소재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MBC 금토드라마 '수사반장 1958'(극본 김영신·연출 김성훈) 종영 기념 인터뷰에서 "김상순 선생님의 역할을 연기한다는 건 굉장히 명예로운 일이었다"라고 말했다.

극 중 고(故) 김상순이 연기했던 김상순 역을 연기한 이동휘는 "선생님의 역할을 연기한다는 건 굉장히 명예로운 일이었다. 김상순 선생님은 배우와 캐릭터가 그야말로 일체화되며 전설이 되시지 않았냐. 그 전설의 캐릭터를 후배 배우인 내가 연기한다는 건 그야말로 명예로운 일이었다"라고 전했다.

"다만 걱정은 당연히 있었다"라는 그는 "선생님에게 혹시나 폐나 누를 끼칠까 봐 걱정이 됐다. 그런 부분에 대한 압박감은 당연히 있었지만, 마지막에 최불암 선생님부터 이계인, 송경철 선생님까지 다 나와 마지막을 닫아주셨기에 잘 마무리될 수 있었다. 끝까지 선생님들이 잘 케어해주셔서 감사했다. 개인적으론 다행스럽다는 생각을 하고 있다"라며 "선생님들이 안 계셨다면 애초에 없었을 작품이지 않냐. 마지막까지 힘을 실어주시는 모습에 감사했다. 모든 공은 선생님들에게 있다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수사반장 1958'은 1971년부터 1984년까지 인기리에 방송된 '수사반장'의 프리퀄 작품. 지난 18일 최종회를 끝으로 종영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컴퍼니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수사반장 1958 | 이동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