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도시4' 괴물형사 마동석의 컴백, 인터내셔널 예고편 공개
2024. 02.06(화) 09:27
범죄도시4
범죄도시4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범죄도시4’가 한국 시리즈 영화 최초로 제74회 베를린국제영화제 베를리날레 스페셜 갈라(Berlinale Special Gala) 부문에 초청받아 전 세계의 주목을 한 몸에 받고 있는 가운데, 인터내셔널 예고편을 공개하며 베일을 벗었다.

영화 ‘범죄도시4’(감독 허명행)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가 대규모 온라인 불법 도박 조직을 움직이는 특수부대 용병 출신의 빌런 백창기(김무열)와 IT 업계 천재 CEO 장동철(이동휘)에 맞서 다시 돌아온 장이수(박지환), 광수대&사이버팀과 함께 펼치는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

‘범죄도시4’가 인터내셔널 예고편을 공개하며 베일을 벗었다. 공개된 인터내셔널 예고편은 지난 5일(현지시간), 베를린영화제 SNS를 통해 최초 공개되어 베를리날레 스페셜 갈라 부문에 공식 초청된 ‘범죄도시4’를 향한 세계적인 관심을 다시 한번 확인시켰다.

‘범죄도시4’ 인터내셔널 예고편은 괴물형사 마석도의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리얼 복싱 액션으로 짜릿한 액션 카타르시스를 예고한다. 보는 것만으로도 시원한 쾌감을 선사하는 ‘마석도’의 액션은 올해도 어김없이 관객들의 스트레스를 싹 쓸어버릴 예정이다. 나쁜 놈들을 휘어잡는 괴물형사의 강력한 빅펀치 뒤로 등장한 4세대 빌런 백창기. “창기 그 XX는 두려움을 느끼는 세포 자체가 없는 XX예요”라는 대사와 함께 특수부대 용병 출신다운 무자비한 액션이 펼쳐지며 단숨에 이목을 사로잡는다. 피도 눈물도 없는 잔혹성과 강한 전투력으로 강렬한 첫인상을 남기는 새로운 빌런 백창기에 대한 궁금증이 더욱 높아진다. 여기에 다시 돌아온 신스틸러 장이수의 화려한 컴백과 또 다른 빌런 장동철의 모습까지, 극의 재미를 두 배로 더해줄 신구(新舊)캐릭터들의 활약 역시 예고하고 있어 ‘범죄도시4’를 향한 관객들의 기대감은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전 세계가 주목하는 진정한 K-프랜차이즈 영화로 자리매김한 ‘범죄도시’ 시리즈의 신작 ‘범죄도시4’는 2024년 상반기 개봉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영화 '범죄도시4']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범죄도시4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