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슨 모모아 "'스위트 걸' 제작 참여, 꿈만 같았다"
2021. 08.16(월) 07:00
스위트 걸
스위트 걸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할리우드 배우 제이슨 모모아가 '스위트 걸' 출연뿐만 아니라 제작에도 참여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넷플릭스 새 오리지널 영화 '스위트 걸'(감독 브라이언 앤드루 멘도자)의 기자간담회가 최근 화상 인터뷰로 진행됐다. 현장에는 배우 제이슨 모모아, 브라이언 앤드루 멘도자 감독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브라이언 앤드루 멘도자 감독은 제이슨 모모아 덕분에 '스위트 걸' 연출을 맡을 수 있게 됐다고 밝히며 "집 앞 교차로에 있는데 제이슨이 갑자기 '그 영화의 감독을 해보면 어떻겠냐'고 묻더라. 그렇게 작품에 참여하게 됐고, 그렇게 제 목소리와 이야기 방식을 찾게 됐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제이슨 모모아는 "가장 큰 역할을 해준 건 제프 피어슨이다. 넷플릭스 시리즈 '프런티어'를 함께 했는데 딱 맞는 작품을 가져다 줬다"며 "처음 만났을 때부터 브라이언의 능력을 믿었었는데 좋은 순간이 왔다 싶었다. 제작을 함께 하게 됐는데 정말 꿈같은 작업이었다"고 화답했다.

한편 '스위트 걸'은 대형 제약사의 일방적인 결정으로 약을 구하지 못해 아내를 잃은 레이 쿠퍼(제이슨 모모아)가 유일한 가족인 딸을 지키고 아내의 죽음에 대한 진실을 파헤치는 넷플릭스 영화로, 오는 20일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넷플릭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브라이언 앤드루 멘도자 | 스위트 걸 | 제이슨 모모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