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사동호랭이 숨진 채 발견, 소속사 "사망 맞다"
2024. 02.23(금) 17:58
신사동호랭이 사망
신사동호랭이 사망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유명 작곡가 겸 프로듀서 신사동호랭이(이호양)이 사망했다. 향년 41세.

소속사 관계자는 23일 티브이데일리에 "신사동호랭이가 사망한 것이 맞다"라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신사동호랭이는 이날 숨진 채 자택서 발견됐다. 지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이 이를 확인했다.

신사동호랭이는 그룹 이엑스아이디(EXID)를 비롯해 티아라, 모모랜드, 에이핑크, 포미닛, 현아 등과 작업해 온 히트 작곡가다.

최근 글로벌 레이블 유니버설 뮤직과 걸그룹 트라이비를 론칭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신사동호랭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