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잔디, ‘가요무대’서 명불허전 트롯 퀸 저력
2022. 10.18(화) 11:20
금잔디
금잔디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가수 금잔디가 간드러지는 음색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녹였다.

금잔디는 지난 17일 밤 방송된 KBS1 ‘가요무대’에 출연했다.

이날 금잔디는 레드 원피스 스타일링으로 고혹적인 매력을 배가시킨 가운데, ‘오라버니’ 곡을 가창, 시청자들에게 귀 호강을 선사했다.

금잔디는 곡을 가창하는 동안 살랑거리는 포인트 안무와 여유로운 무대매너로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든 것은 물론, 믿고 듣는 가창력과 콧소리로 무대를 장악,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특히 금잔디는 무대 중간 카메라를 보며 윙크하는 모습은 그의 오랜 무대 위 노하우를 엿볼 수 있게 하며 ‘트롯 여왕’의 저력을 실감케 했다. 이후 무대 말미까지 금잔디는 여전한 미모를 꾸준히 자랑, 트롯 팬들의 마음에 설렘을 안기며 기분 좋은 에너지를 전했다.

현재 금잔디는 TV조선 ‘화요일은 밤이 좋아’, MBC ‘라디오스타’ 등의 방송을 통해 재치 넘치는 입담을 과시, 호감형 트롯 가수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교차로에서’, ‘당신은 명작’ 등 대표 곡들 역시 인기몰이를 하며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1 ‘가요무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금잔디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