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과 밤이 다른 그녀' 최진혁, 정은지에 "문제 생기면 바로 전화해라"
2024. 06.23(일) 23:33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낮과 밤이 다른 그녀' 최진혁이 정은지에게 신경 쓰는 모습을 보였다.

23일 방송된 JTBC 토일드라마 '낮과 밤이 다른 그녀'(극본 박지하·연출 이형민) 4회에선 이미진(정은지)에게 호신용품을 건네는 계지웅(최진혁)의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계지웅은 이미진에게 호신용품을 건넸다. 이미진은 "살인사건 목격자가 저냐"라고 물었고, 계지웅은 "확실히는 모른다. 피해자 생존 여부도 확인이 안 된 상태"라고 답했고, 이미진은 "어쨌든 그때 제가 본 사람이 범인이라는 거냐"라며 걱정했다.

계지웅은 가방에서 호신용품을 꺼내며 "혹시 모르니까 갖고 다녀라"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미진의 핸드폰을 꺼내 "1번으로 내 번호 저장했으니까 혹시라도 위험한 일 생기면 바로 나한테 전화해라. 시간이고 상황이고 상관없다"라고 전했다.

계지웅은 이미진의 집 앞까지 데려다주는 등 이미진의 휴대폰에 위치추적기까지 설치했고, 두 사람에겐 묘한 기류가 흘렀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JTBC '낮과 밤이 다른 그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낮과 밤이 다른 그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