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5' 이혜영 극대노 "저런 말 뭐하러 해" [TV나우]
2024. 06.20(목) 22:28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돌싱글즈 5'의 패널 이혜영이 극대노했다.

20일 밤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돌싱글즈 시즌5'(이하 '돌싱글즈 5')에선 이혼의 아픔을 극복하고 새로운 사랑을 찾아 제주도에 찾아온 MZ돌싱들의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세아는 종규와 룸메이트 새봄의 1대 1 데이트에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그러나 세아의 속을 모르는 종규는 데이트를 출발하기전 물티슈를 챙겼고, 새봄에게 "새봄아 이따가 봐"라며 인사를 건넸다.

이를 지켜본 이혜영은 "저런 멘트 뭐하러 해?"라며 짜증이 섞인 반응을 보였고, 이지혜는 "나는 세아인줄 알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세아는 "그냥 어이가 없어서"라며 웃었고, 종규는 "뭐가 어이가 없냐. 내가 뭐 잘못했나"라고 대답했다. 그렇게 두 사람은 조용하게 데이트를 시작하게 됐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N '돌싱글즈5']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돌싱글즈5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