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조선, 오늘(11일)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중국전 단독 생중계한다
2024. 06.11(화) 09:25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TV조선이 '2026 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대한민국 대 중국의 경기를 단독 생중계한다.

11일 저녁 8시 김도훈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중국을 상대로 '2026 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마지막 6차전을 치른다. 김정근 캐스터와 현영민, 박문성 해설 위원이 명쾌한 경기 분석은 물론 현장의 생생함을 전할 예정이다.

앞서 한국은 지난 6일 싱가포르와의 5차전에서 7 : 0 대승을 거둬 최종 6차전 결과와 관계없이 최종 예선 진출을 확정했다. C조에서는 한국이 4승 1무(승점 13)로 3차 예선 진출을 확정했고, 중국이 2승 2무 1패(승점 8)로 2위, 태국이 1승 2무 2패(승점 5)로 3위에 자리해 있다. 싱가포르는 1무 4패(승점 1)로 일찌감치 탈락이 확정됐다.

한국은 안방서 열리는 오늘 경기에서도 화끈한 득점포 가동을 준비하고 있다. 대표팀이 3차 예선에서 조금이라도 유리한 조 편성을 받기 위해서 중국전 승리는 필수다. 3차 예선이 3개 조로 나뉘어 진행되는 가운데, FIFA 랭킹 23위인 한국은 아시아 국가 중 3위권을 유지해야 일본(18위), 이란(20위)과 같은 조로 묶이는 걸 피할 수 있기 때문이다.

한편, 중국과의 A매치로 이날 방송 예정이던 TV조선 '뉴스9'은 밤 10시에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TV조선]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TV조선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