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성은,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 배우상 수상
2024. 05.09(목) 16:01
최성은
최성은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배우 최성은이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의 주인공이 됐다.

최성은이 주연 영화 ’힘을 낼 시간’(감독 남궁선)으로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이하 JIFF)에서 ‘배우상’을 수상했다. 올해 개막 전부터 최다 경쟁률로 화제를 모은 JIFF 한국경쟁 섹션을 통해 소개된 영화 ‘힘을 낼 시간’은 흥행에 실패한 아이돌 삼인방의 뒤늦은 수학여행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최성은은 극 중 애매하게 활동하다 은퇴한 전직 아이돌 수민 역을 맡았다. 아이돌 산업의 문제점과 현재 청년세대의모습을 명확하게 그린 영화 속 최성은은 인물을 사실적으로 표현하며 수민의 삶을 깊게 들여다보게 만들었다. ‘힘을낼 시간’은 영화제를 통해 먼저 만난 관객과 평단의 호평이 이어지며 최성은의 배우상을 비롯해 한국경쟁부문 대상과 왓챠상까지 수상. 3관왕의 쾌거를 이루며 올해 JIFF 화제작으로주목받았다.

최성은은 영화 ‘시동’(감독 최정열)으로 15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캐스팅된 괴물 신인으로 혜성같이 등장해데뷔와 동시에 ‘제25회 춘사영화제’ 신인여우상을 수상한데 이어 영화 ‘십개월의 미래’(감독 남궁선)로 ‘제31회 부일영화상’ 신인여자연기상을 수상한 바 있다. 대중의 주목을 한 몸에 얻은 최성은은 JTBC 드라마 ‘괴물’, 넷플릭스 시리즈 ‘안나라수마나라’, 영화 ‘십개월의 미래, ‘젠틀맨’, ‘로기완’까지 매 작품 새로운 얼굴을 선보임으로써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탄탄하게 쌓아 올리고 있다. 그가 선보이는 총천연색 청춘의 얼굴을 담은 영화 ’힘을 낼 시간‘의 개봉에 대한 관객들의 기대와 기다림이 더해진다.

최성은의 영화 ‘힘을 낼 시간’을처음 선보인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는 지난 5월 1일 개막을시작으로 10일까지 전주 영화의거리 일대에서 개최된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영화 ‘힘을 낼 시간’]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최성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