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때녀’ 개벤져스 빠른 2골, 아나콘다 기선 제압
2024. 04.17(수) 21:50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골때녀’ 개벤져스, 압도적인 실력을 과시했다.

17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는 컵대회 개막전이 진행됐다.

이날 아나운서 팀 아나콘다, 개그우먼 개벤져스 두 팀이 맞붙었다. 전반전에서는 예상대로 개벤져스가 한 골을 먼저 넣으며 기선 제압을 했다.

수문장 조혜련 앞에서 양 팀 몸 싸움이 벌어진 가운데, 조재진, 이영표 감독은 볼 소유권을 놓고 기싸움을 벌이기도 했다.

그 와중 김혜선은 순식간에 홀로 공을 몰고 가, 아나콘다 수문장 오정연을 뚫고 한 골을 더 추가로 성공 시켰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