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 3일째 ‘파묘’, 오늘(24일) 100만 돌파
2024. 02.24(토) 15:05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영화 '파묘'(감독 장재현)가 개봉 3일만, 첫 주말과 동시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파묘'는 거액의 돈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들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담은 오컬트 미스터리 영화다.

오늘(24일) 기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누적 관객수 1,000,891명을 동원하며 올해 개봉작 중 가장 빠른 속도로 100만 관객을 불러 모았다. 한시도 긴장을 놓을 수 없는 스토리, 신선한 소재, 베테랑 배우 최민식, 김고은, 유해진, 이도현의 호연이 호평과 입소문을 낳는 분위기다.

특히 '파묘'는 2024년 최고 사전 예매량과 역대 오컬트 영화 중 가장 높은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한 데 이어, 올해 개봉한 영화 중 가장 빠른 속도로 100만 명을 돌파하며 올해 흥행작 반열에 올랐다.

지난 2023년 최고의 흥행작 '서울의 봄'보다 하루 빠르게 100만 고지를 넘긴 상황이다. 전국 극장가 상영 중.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