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사천재 백사장2' 백종원 "제작진, 죽이고 싶을 정도"
2023. 10.27(금) 14:23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장사천재 백사장2' 백종원이 제작진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27일 오후 tvN 예능 프로그램 '장사천재 백사장2(이하 '백사장2') 제작발표회가 사전 녹화 온라인 중계로 진행됐다. 현장에는 백종원, 이장우, 권유리, 존박, 이우형 PD 참석했다.

'백사장2'는 대한민국 최고의 외식 경영 전문가 백종원이 한식 불모지에서 직접 창업부터 운영까지 나서는 '백종원의 세계 밥장사 도전기'다.

이날 백종원은 시즌 2를 마친 소감으로 "제작진이 어떻게 하면 우리를 괴롭게 할 수 있는지를 고민하는 것 같다. 그러나 끝나고 나니까 좋은 추억이다. 당시에는 정말 죽이고 싶을 정도였다. 그래도 해외에서 한식을 준비하는 이들에게 좋은 영상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 말을 들은 이 PD는 "항상 회의를 하며 '이런 설정을 하면 백 선생님이 욕을 할까' 라고 고민한다. 늘 그 정도로 백 사장님이 난관을 극복하는 과정을 보여드리려 노력한다"라고 밝혔다.

'백사장2'는 오는 29일 저녁 7시 40분에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tv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백종원 | 장사천재 백사장2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