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빙' 이정하 "조인성 아빠·한효주 엄마, 꿈만 같은 순간" (뉴스룸)
2023. 10.08(일) 18:57
JTBC 뉴스룸, 이정하
JTBC 뉴스룸, 이정하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이정하가 조인성, 한효주의 아들이 된 소감을 밝혔다.

8일 방송한 JTBC '뉴스룸' 초대석 코너에는 배우 이정하가 출연했다.

이정하는 최근 공개된 디즈니+ 오리지널 드라마 '무빙'에서 김봉석 역을 맡아 인기몰이 중이다. 극 중 비행 능력을 가진 학생이자 김두식(조인성) 이미현(한효주)의 아들로 등장한다.

이날 앵커는 이정하에게 "조인성 한효주 씨의 아들로 나온다. 아빠가 조인성이고 엄마가 한효주라니, 처음 들었을 때 어땠나"라고 물었다.

이정하는 "잘못 태어난 것 같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비주얼적으로도 정말 멋있고, 어릴 때부터 선배님들 연기를 보고 자라와서 꿈만 같은 순가이었다. 내가 자식이 돼있는 순간이 안 받아들여지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이정하는 "오히려 선배님들께서 '엄마', '아빠'라고 불러 달라고 하셨다. 그만큼 마음이 더 커졌고, 지금도 엄마가 보고 싶다"라며 한효주를 언급했다.

앵커는 "실제 부모님이 서운해 하지는 않으시냐"라고 물었고, 이정하는 "서운해 하는 건 티 안내셔도 질투하는 건 티 내신다. 가끔 엄마가 좋아 무빙'의 엄마가 좋아? 그런 질문을 하신다. 싱숭생숭하다"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뉴스룸 | 무빙 | 이정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