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의 사랑꾼' 이용식, 딸 이수민 위해 세상 단 하나뿐인 축사 준비 [T-데이]
2024. 05.05(일) 11:08
조선의 사랑꾼
조선의 사랑꾼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조선의 사랑꾼’에서 이용식이 세상에서 단 하나뿐인 서프라이즈 ‘노래 축사’로 딸 이수민과 사위 원혁을 깜짝 놀라게 한다.

6일 방송될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에서는 이용식이 딸을 위해 준비한 특별한 축사가 공개된다.

이수민 원혁의 결혼식에서 사회자 김성주는 “신부 아버님께서 두 주인공에게 축하 인사 말씀을 해주시겠다”라며 이용식의 축사 순서를 소개했다. 이용식이 단상에 올라가자 반주가 흘러나오기 시작했고, 갑작스러운 음악에 이수민과 원혁은 어리둥절한 표정으로 이용식을 쳐다봤다. 이에 이용식은 “노래해”라고 예고해 이수민&원혁을 깜짝 놀라게 했다.

김성주는 이용식이 부른 노래가 트로트계를 이끄는 최고의 프로듀서 ‘알고보니 혼수상태’의 곡이라는 설명을 덧붙였다. 그는 “딸에 대한 사랑이 많아 특별히 곡을 만들었고, 하객 여러분이 보시는 가운데 축하 인사 대신 노래로 표현했다”며 세상 하나뿐인 이용식의 서프라이즈 선물을 소개했다.

이수민 원혁의 결혼식이 있기 전, 이용식은 ‘알고보니 혼수상태’를 찾아가 딸이 결혼하면서 섭섭한 마음, 아쉬운 마음을 담을 수 있는 곡을 의뢰했다. 이용식은 “50년 동안 축사를 하고 살았는데 내 마음을 3분의 예술, 드라마로 전해주고 싶었다”며 평범한 축사가 아닌 오직 딸 만을 위한 특별한 축사를 준비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연습을 하면서도 울컥하며 눈시울이 붉어진 이용식이 과연 어떤 진심을 전할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용식이 딸 이수민을 위해 진심을 꾹꾹 담아낸 노래는 6일 월요일 밤 10시, 사랑의 모든 순간을 담는 리얼 다큐 예능 ‘조선의 사랑꾼’에서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TV CHOSU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조선의 사랑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