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나무 출신 김도희, 4월 말 솔로 데뷔
2022. 04.08(금) 11:54
김도희
김도희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그룹 소나무 출신 김도희가 솔로로 가요계에 컴백한다.

소속사 케이에이치컴퍼니 측은 8일 "김도희가 오는 4월 말 솔로 데뷔 앨범을 발매한다"라고 밝혔다.

지난 2014년 소나무의 하이디라는 예명으로 데뷔한 김도희는 데뷔 8년 만에 홀로서기를 예고, 그룹 활동 당시 메인보컬로 주목받았던 만큼 이번 솔로 활동에서도 사이다 보컬을 선보인다.

한층 더 성숙해진 모습과 함께 새로운 노래로 돌아올 김도희는 앞서 그룹을 떠나 새로운 소속사 케이에이치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 새 출발을 알린 바 있다. 그는 새로운 소속사와 함께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며, 파워풀한 음역대와 그룹 활동의 경험을 살려 '차세대 솔로 퀸'으로 거듭날 전망이다.

그간 김도희는 그룹 활동은 물론, 드라마 OST 가창, MBC '복면가왕', tvN 'V-1' 등 활동으로 남다른 가창력을 인정받았고, 2020년엔 이우와 함께 '어차피 헤어진 사이'라는 듀엣곡을 공개하며 솔로로서 무한한 가능성 또한 입증했다.

이처럼 다양한 활동을 이어온 김도희의 홀로서기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그가 이번에는 어떤 곡과 감성을 들려줄지 기대가 모인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케이에이치컴퍼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도희 | 소나무 | 하이디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