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 빌리 아일리시 청음회 MC
2024. 06.19(수) 12:07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블랙핑크(BLACKPINK) 제니가 빌리 아일리시(Billie Eilish) 청음회 진행을 맡았다.

지난 18일 오후 서울 광진구 '빛의 시어터'에서 빌리 아일리시 정규 3집 청음회가 개최된 가운데, 블랙핑크 제니가 MC로 활약했다.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공개된 현장 속에는 빌리 아일리시와 이야기를 나누며 능숙하게 진행을 이어가는 제니의 모습이 담겼다.

빌리 아일리시는 제니의 MC 활약이 어땠냐는 팬의 물음에 자신의 SNS를 통해 "진행 너무 잘했다. 오히려 인터뷰 해야 할 사람은 제니인데 제니가 절 인터뷰하고 있다는 게 아쉽다"고 제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빌리 아일리시는 지난 17일 정규 3집 '히트 미 하드 앤드 소프트'(HIT ME HARD AND SOFT)를 발매하며 약 3년 만에 컴백했다.

내한 중인 빌리 아일리시는 KBS2 '더 시즌즈-지코의 아티스트' 사전 녹화에 참석했으며 이달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촬영에 임한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