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톱텐쇼’ 후쿠다 미라이, 백지영 발라드 재해석
2024. 06.18(화) 23:03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한일톱텐쇼‘ 후쿠다 미라이, 백지영 노래에 도전했다.

18일 밤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한일톱텐쇼’에서는 일본 실력파 후쿠다 미라이 무대가 공개됐다.

이날 그는 한국의 유명한 명곡, 백지영 ‘아이리스’를 또렷한 한국어 발음으로 감수성 넘치게 소화했다.

나날이 늘어가는 극의 실력이 무대를 아름답게 꽉 채웠다. 후쿠다 미라이는 이번 곡의 해석력에 대해 “소중한 사람과 이별하는 순간을 떠올렸던 것 같다”라는 심경을 전했다.

이에 강남은 “예전 남자친구와 헤어진 것을 떠올린 거냐”라고 넉살을 떨어 실소를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