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섬가이즈' 감독 "이성민·이희준, 선과 악 둘다 가능해 섭외" [TD현장]
2024. 06.11(화) 16:11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핸섬가이즈' 감독이 이성민과 이희준 섭외에 대한 이유를 전했다.

11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진행된 영화 '핸섬가이즈'(감독 남동협) 언론시사회에서는 남동협 감독을 비롯해 배우 이성민, 이희준, 공승연, 박지환이 참석해 작품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남동협 감독은 극중 비호감 외모로 활약하는 이성민과 이희준의 섭외 이유에 대해 전했다. 그는 "두 분을 캐스팅한 이유는 양면성이 담긴 캐릭터라고 생각했다. 두 분이 못생기시진 않았지만, 현빈 강동원 정도는 아니시지 않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성민 배우는 "말씀을 조심히 부탁드린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더했다.

남 감독은 "선과 악 양쪽 다 가능한 배우를 원했던 것 같다. 말 그대로 천의 얼굴로 자신의 모습대로 소화할 수 있는 배우들을 원했다. 망설이지 않고 두 분에게 시나리오를 드렸다"

'핸섬가이즈'는 한 번 보면 절대 잊을 수 없는 재필(이성민)과 상구(이희준)가 전원생활을 꿈꾸며 새집으로 이사 온 날, 지하실에 봉인됐던 악령이 깨어나며 벌어지는 고자극 오싹 코미디 영화로, 오는 26일 개봉한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핸섬가이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