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박보검 뜬다…‘원더랜드’ 무대인사 확정
2024. 05.25(토) 09:01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영화 '원더랜드'(감독 김태용)가 개봉주 무대인사를 확정했다.

'원더랜드'는 죽은 사람을 인공지능으로 복원하는 영상통화 서비스 '원더랜드'를 통해 사랑하는 사람과 다시 만나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극 중 연인으로 첫 연기 호흡을 맞추며 주목 받고 있는 수지, 박보검과 연출을 맡은 김태용 감독이 6월 5일 개봉을 맞아 관객 인사에 나선다.

먼저 6월 6일 현충일 무대인사는 수지, 박보검, 김태용 감독이 CGV 용산아이파크몰을 시작으로 CGV 왕십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메가박스 코엑스를 차례로 방문한다.

개봉 첫 주말인 6월 8일에는 박보검과 김태용 감독이 참석해 메가박스 상암월드컵경기장부터 CGV 홍대, 메가박스 홍대, CGV 영등포, 롯데시네마 영등포, CGV 용산아이파크몰까지 서울 전역을 돈다.

이어 6월 9일에는 수지, 박보검, 김태용 감독이 CGV 용산아이파크몰, 메가박스 코엑스, 롯데시네마 월드타워를 다시 한번 방문해 극장을 찾은 관객들에게 직접 감사 인사를 전한다.

'원더랜드'의 무대인사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각 극장 사이트 및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6월 5일 전국 극장가 개봉.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