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박진주, 블핑 제니로 변신 "사람들이 제니라 오해하면 어떡하냐"
2024. 05.11(토) 19:13
놀면 뭐하니?
놀면 뭐하니?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놀면 뭐하니?' 박진주가 제니로 변신했다.

11일 저녁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놀뭐축제'를 준비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주우재와 박진주는 "두 사람이 따로 무대를 만들어줬으면 좋겠다"는 유재석의 제안에 곧장 노래방으로 향해 무대 위에서 부를 곡을 고민했다. 오랜만에 호흡을 맞춤에도 이미 여러 번 맞춘 듯 찰떡 호흡으로 시선을 끌었다.

이때 유재석과 하하가 점검을 위해 방문했다. 유재석은 "오랜만에 동생들이 듀엣을 하는 데 하하가 우려하더라"라며 방문의 이유를 밝혔고, 하하는 "너희들에게 거는 기대가 크다. 재석이 형은 '톱100 귀'를 갖고 있고 난 무대 경험이 많으니까 도움을 주려 왔다"라고 설명했다.

다양한 곡 중에서 고민을 하던 중, 유재석은 "듀엣이 쉽지 않네"라면서도 "이번에 지코랑 제니가 부른 신곡 부르는 거 어떠냐. 제니가 또 매력적으로 나오더라. 쉽진 않겠지만 네가 신선한 걸 원하니까. 사실 이건 '음~'에서 끝나는 거다"라고 제안했고, 박진주는 능청스럽게 제니 파트를 소화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에 박진주는 "내가 너무 제니 같아서 사람들이 제니라고 생각하면 어떡하냐"라며 걱정했지만, 하하는 "아니다. 절대 걱정하지 말아라"라고 칼같이 답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놀면 뭐하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놀면 뭐하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