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404' 차가네, 유가네도 인정하는 환상의 티키타카 [T-데이]
2024. 03.29(금) 14:25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아파트404'가 추격 액션 영화 뺨치는 에피소드로 도파민을 폭발시킨다.

29일 방송될 tvN 예능프로그램 '아파트404'에서는 유재석, 차태현, 오나라, 양세찬, 제니, 이정하가 경제성장으로 변화무쌍했던 1984년으로 소환된다. 괴한들에게 쫓기는 남자와 남자를 애타게 찾아다니는 여자의 베일에 싸인 사건을 파헤치는 것.

이날 7080 음악다방에 모인 입주민들은 듣고 싶은 노래를 신청하고 간식을 먹으며 그 시절 감성에 푹 빠진다. 하지만 평화도 잠시, 정체를 알 수 없는 괴한들이 순식간에 다방을 쑥대밭으로 만들어 입주민들을 경악케 한다. 남자를 찾는 괴한들의 살벌한 분위기와 다이내믹한 전개에 양세찬은 "스케일이 더 커졌어"라며 감탄한다.

아파트에서도 입주민들은 괴한들을 피해 도망치는 남자를 목격한다. 괴한들과 거친 몸싸움을 주고받아 역대급 긴장감이 감도는 가운데 궁지에 몰린 남자는 "사랑한 게 죄가 아니잖아"라고 외친다고. 과연 입주민들이 풀어야 할 아파트의 비밀은 사랑과 관련된 것일지 다양한 추측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무엇보다 단서를 획득할 수 있는 입주민 활동 시간에는 유재석, 오나라, 이정하가 '유가네', 차태현, 양세찬, 제니가 '차가네'로 팀을 이뤄 맞붙는다. 그중에서도 '엉터리 속담 맞히기'에서는 문제를 설명하는 차태현과 양세찬, 정답을 맞혀야 하는 제니의 환상의 티키타카가 보는 이들의 웃음 버튼을 연타한다. 상대 팀 '유가네'도 '차가네'를 인정했다고 해 이들의 유쾌한 활약이 기대된다.

'아파트404'는 이날 저녁 8시 40분에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tv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아파트404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