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혜경, ‘빈센조’ 촬영 감독과 결혼식 성료
2023. 09.26(화) 18:35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방송인 안혜경(44)이 송요훈 촬영 감독과 결혼식을 성황리에 마쳤다.

26일 안혜경은 개인 채널을 통해 결혼식을 무사히 마친 근황을 전하며, 감사를 표했다.

그는 "파란 하늘이 유난히 예뻤던 9월의 청명한 가을날 저희 두 사람 부부의 연을 맺으며 평생을 약속하게 됐다"라며 "바쁘신 중에도 저희 결혼식에 귀하고 소중한 발걸음 해주신 모든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이어 "따뜻한 응원과 축하 덕분에 결혼식을 무사히 마칠 수 있었다, 저희 두사람 감사의 마음 늘 간직하며 일상의 소중함에 늘 감사하고 변하지 않는 믿음으로 예쁘게 잘 살겠다"라는 다짐을 전하는 한편, "많은분들의 축복속에 한분 한분 세세하게 챙기지 못해 너무 죄송하고 , 식장으로 모시지못한 분들에게도 너무 송구스런 마음이다"라며 "곧 찾아뵙고 인사드리도록 하겠다, 다시 한번 축하해주신 모든 분들 감사하다"고 거듭 강조했다.

사진은 안혜경 웨딩 화보다. 아름다운 안혜경 미모에 더불어, 듬직한 신랑의 체구가 눈길을 끈다.

안혜경은 지난 24일 오후 1년간 교제해 온 비 연예인 연인과 결혼식을 올렸다. 예비신랑은 tvN 드라마 '빈센조' 송요훈 촬영감독으로 알려졌다, 이에 결혼식 사회는 '빈센조'를 통해 인연을 맺은 배우 송중기가 결혼식 사회를 맡기도 했다.

이번 결혼식에는 평소 절친으로 알려진 가수 이효리, 배우 한정수, 홍수아, 코미디언 김영희, 방송인 박슬기 등 다양한 연예인들이 하객으로 참석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