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이장우, ‘장바오’의 3일 단식 도전기 [T-데이]
2023. 09.07(목) 09:05
MBC 나 혼자 산다, 이장우
MBC 나 혼자 산다, 이장우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나 혼자 산다’ 팜유 왕자 이장우가 3일 단식에 도전한다. ‘팜유 목포 세미나’ 후 10kg를 감량했지만, 시구 후 오히려 3kg이 증량하자, 디톡스를 결심한 것. ‘장바오(이장우+푸바오)’ 이장우가 과연 3일 단식 도전에 성공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8일 밤 11시 10분 방송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이장우의 디톡스 일상이 공개된다.

소금물과 물만 먹는 단식 2일 차 이장우의 모습이 포착됐다. 4년 전 무지개 모임에 처음 등장했을 당시, 날렵한 미남 비주얼을 뽐낸 이장우는 전현무, 박나래와 ‘팜유즈’를 결성한 후 급격히 체중이 불었고, 팜유 목포 세미나 이후엔 세 자릿수로 ‘살크업’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장바오’라는 별명까지 얻은 이장우는 최근 다이어트에 성공한 전현무와 박나래를 떠올리며 “현무 형, 나래 누나에게 배신감이 든다”면서 다이어트를 위한 결의의 눈빛을 빛낸다. 시구 후 3kg이 증량해 94.2kg가 된 이장우가 과연 3일 단식으로 어떤 변화를 보여줄지 궁금증이 쏠린다.

단식 시작 전과 확연히 달라진 이장우의 텐션도 시선을 모은다. 단식 전 주방에서 늘 새로운 음식을 연구하며 학구열을 보여줬던 이장우가 아련한 눈빛으로 주방 앞을 서성이고, 멍하니 큐브를 맞추는 등 지금껏 보지 못한 행동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또한 그는 음식 냄새에 후각이 예민해지고, 손이 파르르 떨리는 부작용(?)을 경험하는가 하면 단식 중 소금물을 마시는 이유를 말하다 뇌 버퍼링(?)을 일으키고, 담장의 넝쿨을 호박잎으로 착각하는 모습까지 보인다고.

단식으로 기운이 빠진 이장우는 “낙이 없네”라며 TV 시청에 집중한다. 그토록 부러워하던 ‘생방송 오늘 저녁’ 프로그램 속 김대호의 먹방을 보며 영혼을 빼앗긴 이장우의 모습이 포착된 가운데, 그가 갑자기 고기를 주문한다고 해 과연 어떤 심경의 변화가 생긴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한편 올해 10주년을 맞은 ‘나 혼자 산다’는 ‘2023 올해의 브랜드 대상’, ‘9월 예능 브랜드 평판’ 1위를 차지하며,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예능 프로그램임을 증명했다. 이 기세를 몰아 이번 주에는 ‘팜둥이(팜유 쌍둥이)’ 전현무와 이장우가 출격해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가 치솟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나 혼자 산다 | 이장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