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톤 수빈, 배우 도약…에코글로벌그룹 전속계약 [공식]
2023. 06.23(금) 07:51
빅톤 수빈
빅톤 수빈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그룹 빅톤 수빈이 에코글로벌그룹에 둥지를 틀었다.

23일 소속사 에코글로벌그룹은 공식입장을 통해 "최근 당사는 그룹 빅톤(VICTON)의 멤버로 활동하며 많은 사랑을 받아온 수빈을 새로운 가족으로 맞이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수빈은 지난 2016년 그룹 빅톤의 보컬로 데뷔, ‘시간 3부작’ 앨범 시리즈를 통해 ‘자체 최고’ 초동 판매고를 경신하며 커리어 하이를 기록했다. 또한 매력적인 비주얼과 탄탄한 실력을 기반으로 ‘보이스 : 더 퓨처 이즈 나우(VOICE : The future is now)’의 수록곡 ‘캐리 온(Carry on)’, ‘위 스테이(We stay)’의 작사가로도 참여하며 글로벌 팬들의 마음을 단단히 사로잡은 바 있다.

수빈은 연기로도 활동 영역을 차근차근 넓혀가고 있다. 2019년 ‘다시 만난 너’로 시작해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썸타는 편의점’, ‘하트가 빛나는 순간’, ‘엉클’까지 출연한 수빈은 각기 다른 매력을 발산,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특히, 최근에는 웹 뮤직드라마 ‘나의 X같은 스무살’에서 까칠하고 차가운 리조트 직원 민강현 역으로 로맨스를 그려내며,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는 만능 아티스트로 발돋움하는데 성공했다.

에코글로벌그룹은 "배우로서 본격적인 도약을 기대케 하는 수빈의 새로운 출발에 당사 역시 그가 가진 역량과 재능을 다양한 분야에서 펼쳐낼 수 있도록 국내외를 아우르는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에코글로벌그룹]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빅톤 | 수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