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 신지민 "김신영과 함께 여행하면 수련회 같아…일정이 꽉 차있다"
2023. 03.08(수) 13:40
정오의 희망곡, 신지민
정오의 희망곡, 신지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 솔로로 돌아온 신지민이 새 앨범에 대해 말했다.

8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오의 희망곡')에서는 그룹 AOA 출신 가수 신지민이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신지민은 여러 밸런스 질문에 빠르게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DJ 김신영은 "만약 설현과 김신영 중에 누구랑 여행을 가겠냐"고 물었고, 신지민은 오랜 고민 끝에 "설현"이라 답했다.

이같이 밝힌 이유에 대해 신지민은 "신영 언니는 MBTI가 J(계획형)다. 그래서 같이 여행을 가면 일정이 바쁘다. 수련회 같은 느낌이다. 반면 설현과 나는 여행을 침대에 누워만 있다. 여기가 어딘지도 잘 모른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신영은 "같이 다낭으로 여행을 갔었는데 1시까지 누워있는 사람이 어디 있냐. 여행을 갔는데 그렇게 누워만 있는 모습을 보고 깜짝 놀랐다. 그래서 조식을 방까지 들고 가기도 했다"라고 억울해 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신지민 | 정오의 희망곡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