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때녀' FC탑걸 문별, 마마무 활동으로 잠정 하차→다영 합류
2022. 10.26(수) 21:32
골때녀
골때녀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마마무 문별이 그룹 활동으로 인해 '골때녀'에서 당분간 하차하기로 했다.

26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서는 FC국대패밀리와의 대결을 앞둔 FC탑걸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FC탑걸 멤버들은 최진철과 함께 연습장에서 만났다. 채리나는 최진철 감독에 대해 "질긴 인연이지만 너무 행복하다. 저희가 너무 잘 알고 있는 감독님이 저희를 맡게 되지 않았냐"라고 말했고, 최진철 감독은 "이렇게 만나게 될 줄은 몰랐다. 깜짝 몰랐다. 좋아진 부분이 많은데, 그걸 한 단계 더 발전시켜 슈퍼리그 우승을 목표로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다만 첫 연습부터 많은 멤버들이 불참해 시선을 끌었다. 채리나는 불참한 인원에 대해 "간미연은 오늘 마지막 영화 촬영이 있고, 문별이는 유닛 활동도 있고 마마무 활동도 타이트하게 잡혀 있어서 잠시 휴가를 떠났다"라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최진철 감독은 "잠시라고? 아예 떠났겠지"라고 아쉬워하면서도 "제일 위험한 건 아유미다. 곧 결혼해서 아기 생기면 어쩌냐"고 말했고, 아유미는 "아기 품에 안고 공 잡을 거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FC탑걸의 빈자리는 우주소녀의 다영이 채우게 됐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골때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골때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