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태현 "난 ♥박시은 돌보는 게 쉬는 것" 뜨거운 애정
2022. 09.27(화) 17:01
진태현, 박시은
진태현, 박시은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진태현이 아내 박시은을 향한 열띤 애정을 드러냈다.

진태현은 27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셀카 사진을 게재하며 "저 잘 있다"고 적었다.

현재 아내와 함께 제주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는 진태현은 "조금씩 비워내고 찾아내고 웃으면서 아내와 회복과 치유를 즐기는 중이다. 해답을 찾으려고 내려온 게 아니고 받아들이려고 내려왔다. 아내에게 좋은 선물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어 "많은 분들이 저도 챙기고 쉬라고 응원 많이 해주시는데 너무 감사하다. 다만 난 아내를 돌보는 게 쉬는 거다. 그리고 새벽 러닝으로 충분히 쉬고 있다.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진태현과 박시은은 2015년 결혼, 2019년 대학생 딸을 입양한 뒤 올해 초 둘째 임신 소식을 밝혀 축하를 받았지만 최근 안타깝게 유산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진태현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시은 | 진태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