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MT' 류경수, 시청자 '입덕' 부른 예능 활약
2022. 09.24(토) 22:09
류경수
류경수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배우 류경수가 시청자의 '입덕'을 유발했다.

23일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청춘MT'에서 류경수는 벌칙 면제권을 건 공포 체험에 나서 의외의 모습을 확인시켰다.

이날 류경수는 꼴찌 결정을 위해 짧은 코스의 공포체험에 팀 대표로 지목됐다. 먼저 다녀온 팀장의 대파를 이어받고 선택을 부정하는 듯한 표정을 지어 쉽지 않은 미션이 될 것임을 짐작게 했다. 특히 차례를 기다리는 동안 물을 벌컥벌컥 마시는가 하면, 모자 끈을 동여매 긴장된 듯한 모습을 드러냈다.

이어 체험을 시작한 류경수는 분장을 한 귀신을 보고 아연실색함과 동시에 자신과 함께 가자며 동행을 제안해 웃음을 터뜨렸다. 여기에 혼자 움직이는 기계를 보고 질겁하며 담이 들린 듯 고통을 호소해 공감까지 자아냈다. 하지만 면제권 수에서 '단무지' 팀에게 진 '날우초반' 팀은 다음 날 브런치 담당을 맡게 돼 또 다른 재미 포인트를 기대케 했다.

그렇게 아침 일찍 브런치 준비에 시동을 건 류경수는 안성맞춤 메뉴인 수프 아이디어를 내고 실행해 옮겼지만 되려 허당인 면모로 보호 본능을 일으켰다. 여기에 한옥체험을 숙소에서 하게 된 류경수는 자신에게 집중이 되는 듯한 낌새를 느끼면 붉어진 얼굴로 어쩔 줄 몰라 해 그동안 보여준 캐릭터와는 상반된 모습을 보여줬다.

이처럼 류경수는 '이태원 클라쓰' 속 거친 전사를 지닌 승권은 물론 '지옥'에서 광기 어린 눈빛을 뿜어내던 유지 사제의 모습을 흔적 없이 지우고 솔직함과 수줍음이 공존하는 '류경수' 본연의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또한, '청춘MT'가 아니라면 알 수 없었던 류경수의 반전미 넘치고 귀여운 면면은 현장에 있던 멤버들과 시청자들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이는 캐릭터를 넘어 류경수 자체의 매력으로 '입덕 유발자'에 등극했음을 알렸고, 앞으로 보여줄 활약에 더욱 기대감을 상승시켰다.

류경수가 출연하는 '청춘MT'는 매주 금요일 오후 4시 티빙에서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티빙 '청춘MT']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류경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