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가면' 나영희, 연민지 생존 사실 숨긴 차예련에 공포
2022. 09.21(수) 20:04
황금가면
황금가면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황금가면' 나영희가 연민지가 살아있다는 걸 알고 불안감에 휩싸였다.

21일 저녁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황금가면'(극본 김민주·연출 어수선) 88회에서 차화영(나영희)은 서유라(연민지)가 살아있다는 사실을 알고 불안감에 휩싸였다.

이에 차화영은 홍진아(공다임)에게 전화를 걸어 "오늘 네가 본 거 어느 누구한테도 말해서는 안 된다"고 말하며 입단속에 나섰다.

이어 차화영은 유수연(차예련)도 이 사실을 알고 있다는 걸 알고 경악했다. 차화영은 "유수연도 아느냐"면서 "홍진아, 서유라에 대해서 절대로 모르는 척 하라. 강서방에게도"라고 재차 강조했다.

그러면서 차화영은 유수연이 자신에게 서유라의 생존 사실을 감쪽 같이 숨겼다는 걸 알고 겁에 질렸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황금가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황금가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