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김창완 "말 한마디로 시작된 페스티벌, 깜짝 놀랐다"
2022. 07.30(토) 18:22
불후의 명곡
불후의 명곡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불후의 명곡' 김창완이 '불후 ROCK Festival in 강릉' 제작 비화를 들려줬다.

30일 저녁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는 '불후 ROCK Festival in 강릉' 편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는 대한민국 록의 전설 김창완이 등장해 시선을 끌었다. 그의 '불후의 명곡' 출연은 '김창완 편' 이후 약 4개월만.

김창완은 "오늘 페스티벌이 이분으로 하여금 시작됐다. 김창완 선배님의 한 마디로 시작됐다"는 이찬원의 말에 "녹화가 끝나고 만남 자체가 너무 좋더라. 우리 페스티벌이나 한 번 해보는 게 어떠냐고 했는데 진짜 만들어버렸다. 스케일이 어마어마하다 전 이럴 줄 몰랐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창완은 "우리가 멋진 페스티벌을 만들고 거기에 올라갈 아티스트들이 이렇게 많다는 게 부자가 된 느낌이다. 이렇게 멋진 후배들과 함께 있으니 든든하다"고 말했고, 김준현은 "KBS가 사실 상반기 왕중왕전 때 빚을 좀 졌다. 이번에도 빚을 내서 준비했다. 또 이 라인업을 모셔놓고 어설프게 할 순 없어서 제대로 준비했다"고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불후의 명곡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