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주현 출연한 '두데', 보이는라디오 송출 사고
2022. 06.27(월) 15:19
두시의 데이트, 김성식 옥주현 윤소호
두시의 데이트, 김성식 옥주현 윤소호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논란에 휩싸인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출연해 화제가 된 '두시의 데이트'가 송출 사고를 빚었다.

27일 오후 방송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이하 '두시의 데이트')에는 게스트로 옥주현 윤소호 김성식이 출연했다.

세 사람은 뮤지컬 '마타하리'에 출연 중이다. 윤소호 김성식은 아르망 역을 맡았고, 옥주현은 주인공 마타하리 역을 맡아 공연 중이다.

옥주현은 최근 뮤지컬 계를 뒤흔든 인맥 캐스팅 논란, 갑질 의혹에 휩싸인 이후 처음으로 공식 석상에 등장했다. 생방송에 참여한 옥주현은 이날 밝은 목소리로 "마타하리 역의 옥주현입니다"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안영미는 "'별이 빛나는 밤에' DJ를 하지 않으셨었냐. 얼마 만에 MBC에 다시 오신거냐"라고 물었고, 옥주현은 "얼마 만에 와 본지 세지는 않았는데 친정 같은 느낌이 있다"라고 답했다. 뮤지는 "그때는 여의도 MBC 시절 아니냐. 여기(상암 사옥)는 어떠냐"라고 물었고, 옥주현은 "여기는 좀 더 현대적인 느낌이지 않느냐. 고향집이 증축된 느낌이다"라고 답했다.

한편 이날 세 게스트들이 각자 자기 소개를 하던 도중 유튜브 봉춘라이브 채널에서 진행되던 '두시의 데이트' 보이는 라디오 방송이 끊기는 방송 사고가 일어났다. 일부 화면에 이어 전체 화면이 2분 가량 송출 중단되고, 소리도 들리지 않는 사고가 일어나 청취자들을 당황케 했다. 이후로도 음향이 계속해 끊기는 사고가 이어졌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보이는라디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두시의 데이트 | 마타하리 | 옥주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