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떡볶이집 그 오빠' 이효리 "암흑기 있었던 유재석, 난 무명 없이 스타 반열"
2022. 05.31(화) 20:57
떡볶이집 그 오빠
떡볶이집 그 오빠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떡볶이집 그 오빠'에서 가수 이효리가 자신의 과거를 회상했다.

31일 저녁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떡볶이집 그 오빠'에서는 김종민과의 의리를 지키기 위해 슈퍼스타 이효리가 방문했다.

이날 지석진은 이효리에게 "우리가 나온단 이야기를 듣고 '이상하다'라는 말을 했다. 어떻게 평생 슈퍼스타인지 궁금하다. 공백기가 있어도 행동 하나하나가 이슈된다. 그런 삶을 우리는 살아보지 못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주변에 그런 사람이 없다. 유재석도 스타긴 하지만 10년 동안 무명이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이효리는 "유재석 오빠는 암흑기가 있었다. 난 무명이 없었다. 연습생 기간도 없이 바로 데뷔해서 2주 뒤에 1위를 차지했다"라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효리는 유명인으로 사는 것에 대한 고충도 털어놨다. 그는 "좋은 거일 때는 감사하고, 가십이나 힘든 일을 알릴 때 부담스럽다"라며 "슈퍼스타로 살기 1단계는 어려운 친구에게 말을 걸어주는 거다. 난 말 거는 거 좋아한다. 소외감 느끼는 사람에게 더욱 그렇다"라고 이야기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에브리원 '떡볶이집 그 오빠']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떡볶이집 그 오빠 | 이효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