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먹고 공치리' 이승기 "박선영은 티칭 프로 출신, 최종 우승 가능할 것"
2021. 10.16(토) 18:11
편먹고 공치리
편먹고 공치리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편먹고 공치리'에서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박선영 섭외 이유를 설명했다.

16일 저녁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편먹고 공치리'에서는 그간의 여정을 마무리하는 의미로 4MC가 뽑은 최고의 '내 편'을 초대해 최종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승기는 자신의 파트너로 박선영을 섭외한 이유에 대해 "모든 분들이 다 괜찮았지만, 가장 기억에 남는 분이었다. 티칭 프로 출신으로 저에게 해주셨던 조언들이 큰 힘이 됐다. 최종 우승도 가능할 것 같다"라고 밝혔다.

해맑은 미소와 함께 모습을 드러낸 박선영은 멤버들과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특히 이경규는 "부담 백배다. 당시 정신이 무너졌었다"라며 박선영에 대한 경계를 끊임없이 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승기는 "박선영은 SBS '골(Goal) 때리는 그녀들'에서 팀 우승을 시켰다. 여기도 우승하면 좋을 것 같다. 공 갖고 하는 건 모두 우승하자"라고 다짐했다. 이에 박선영은 "당연하다. 너무 좋은 것 같다"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편먹고 공치리']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선영 | 편먹고 공치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