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5' 이경규가 '차장금' 차예련을 쫓아낸 사연 [T-데이]
2024. 02.15(목) 21:00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도시어부5' 이경규가 시간 내 요리하지 못하는 차예련을 쫓아내 웃음을 자아낸다.

15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5'(이하 '도시어부')는 충북 음성에서 펼쳐지는 시즌5의 첫 민물낚시가 공개된다.

이날 펼쳐지는 긴급 출조 어복 사수 민물 대회에는 주상욱의 아내 차예련이 초특급 게스트로 출격한다. 인생 첫 향어 낚시에 도전한 차예련은 주상욱의 도움을 받으며 서툰 향어 낚시를 이어간다. 그러나 모두의 예상을 깨고 차예련이 낚시 5시간 만에 대왕 향어를 낚는 영광을 가져가며 어복 여신으로 거듭난다. 차예련의 선방에 어부들은 폭탄 밑밥 던지기, 무한 캐스팅 등 우승을 위한 모든 수단을 총동원시키며 승부수를 두는데. 과연 차예련은 황금배지에 사활을 건 도시어부를 제치고 왕좌를 차지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경규가 은밀하게 꺼낸 마법가루로 인해 평화로운 낚시터에 '가루 사건'이 일어난다. 이수근은 "검찰 조사받아요"라며 마법가루 제지에 나섰고 이에 이경규는 "내가 먹는 게 아니잖아"라며 두 사람만의 환장의 티키타카를 선사한다. 마법가루에 이어 의문의 빨간 물까지 등장시킨 이경규는 "집어 효과 최고래"라며 누구보다 간절한 우승 의지를 드러낸다. 이에 이수근은 "MP 포션에 마법 가루 타면 향어 끝이에요"라며 이경규의 '잇템' 퍼레이드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한다. 어복을 되찾기 위해 비장의 무기를 총출동시킨 이경규는 과연 우승을 거머쥘 수 있을지 기대감을 높인다.

낚시가 끝나고 저녁이 되자 차예련은 '어복 여신'에서 '차장금'으로 변신한다. 차예련은 홍콩식 '우럭술찜'을 메뉴로 내놓으며 모두의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최고급 요리 등장에 야근을 예감한 '퇴근 요정' 이경규는 "도시어부는 시간 내에 요리를 하지 않으면 나가야 한다"라며 차예련에게 요리 시간제한을 거는데. 차예련은 촉박한 시간에도 파기름 쇼, 불 쇼 등 도시어부에서 보기 힘든 진귀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요리 고수 면모를 뽐낸다.

긴급 출조 어복 사수 민물 대회 왕좌의 결과는 이날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5'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채널A]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