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매직스타' 미미·장영란, 스페셜 스타 저지 합류
2024. 06.21(금) 11:05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미미와 장영란, 남다른 하이 텐션의 소유자인 두 사람이 '더 매직스타' 2라운드의 스페셜 스타 저지로 출격한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더 매직스타'가 더 강력하고 진화된, 무한한 가능성의 마술이 펼쳐질 2라운드를 앞두고, 미미와 장영란이 스페셜 스타 저지로 합류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처음으로 심사석에 앉은 장영란은 "1라운드 보고 여운이 오래 갔다"는 한혜진에게 "어떻게 마술을 보고 여운이 오래 가는지 이해가 되지 않는다"는 의문을 품기도 했다고. 하지만 마술 액트가 시작되자마자 금세 눈과 입이 확장되는 등 순식간에 마술사에게 마음을 빼앗겨, 제일 적극적인 리액션을 보인다. 남다른 텐션으로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중인 미미와 장영란은 어떤 심사평을 보여줄지는 4회의 또 다른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무엇보다 제작진은 "리액션 풍년 장영란과 눈물 부자 미미의 맹활약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 궁금증을 키웠다. 장영란은 "마술할 때 엄청 끼를 부리신다. 대한민국을 발칵 뒤집어 놓을 것 같다"는 심사평을 내놓는다. 미미는 "이렇게 울컥한 게 정말 오랜만이다. 이유를 모르겠지만, 시작부터 가슴이 벌렁거렸다"며 연신 눈물을 닦아냈다고.

한편, 4회 방송부터는 1vs1 보다 더 잔인한 1vs1vs1 방식으로 제2라운드 경연이 펼쳐진다. 1등은 3라운드 즉시 진출, 2등은 보류, 3등은 즉시 탈락으로, 안정적으로 살아남을 확률은 단, 30%로 더욱 쫄깃한 긴장감을 안길 전망이다. 2라운드에 진출한 낭만 마술사 유호진, 최강 탑티어 일루셔니스트 달시 오크를 비롯해 영민, 한진형, 한설희, 이와사키, 최신혁, 김현준 등 총 24명의 마술사가 경쟁을 벌인다.

제작진은 "'더 매직스타' 4회에서 스페셜 스타 저지로 합류한 미미와 장영란은 라운드 시작 전부터 상기된 스타 저지들을 보고 의아해했지만, 마술 액트가 시작되자 누구보다 집중해 즐기는 모습이었다"라며, "하이 텐션 소유자다운 리액션은 물론이고, 감동의 심사평을 진지하게 전하기도 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1라운드 때 봤던 마술과는 또 다른, 심장이 뛰는 마술이 펼쳐진다"고 예고, "다음 라운드의 왕좌의 주인공은 누가될지 함께 맞춰달라"고 전했다.

'더 매직스타' 4회는 오는 22일 토요일 저녁 6시 SBS에서 방송된다. 쿠팡플레이에서는 오후 5시 45분에 선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 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