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어2' 송승헌, 모두를 사로잡은 차가운 머리와 뜨거운 심장
2024. 06.16(일) 13:38
플레이어2: 꾼들의 전쟁
플레이어2: 꾼들의 전쟁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대통령이 선택한 남자, 송승헌의 매력은 무엇일까.

tvN 월화드라마 ‘플레이어2: 꾼들의 전쟁’ 속 대통령 최상호(조성하)의 의뢰를 받게 된 천재 사기꾼 강하리(송승헌)의 심상치 않은 활약이 기대되는 가운데 모두를 사로잡은 그의 치명적 능력을 심층 분석해봤다.

극 중 강하리는 해커 임병민(이시언), 파이터 도진웅(태원석), 드라이버 차제이(장규리)까지 각 분야 최고의 전문가들과 함께 움직이며 자신의 큰 그림을 실현시키고 있다. 빌런 처단이라는 위험한 일을 자처하고 있지만 거대조직이 아닌 핵심 인물들만 구성된 팀으로 언제 어디서든 가볍게 침투해 빠르게 움직일 수 있는 것.

뿐만 아니라 명석한 두뇌와 타고난 센스로 악독한 빌런들을 단숨에 무너뜨릴 수 있는 작전을 짜고 있다. 의심이 많은 NFT 사기 사건의 주동자 강도영(태인호)을 상대할 때는 일부러 의심 버튼을 자극해 정작 중요한 것은 놓치게 만들어 허를 찔렀다. 타인의 약점을 이용해 자신이 원하는 것을 얻는 KU엔터의 대표 김윤기(박건형)에게는 오히려 먼저 약점을 이용해 심리적 우위를 점하고 그를 마음껏 휘둘렀다.

그런가 하면 무시무시한 악당들도 원하는 대로 주무르는 백발백중 공략법이 엿보이는 강하리의 화려한 부캐 리스트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강도영에게는 고등학교 후배 이신우로, 김윤기에게는 마약 유통 업자 에디 정으로 변신하면서 목적에 따라 매 상황마다 다른 얼굴을 보여주는 강하리의 뻔뻔함과 순발력이 다채로운 재미를 더하고 있다.

이처럼 같이 분석적이고 전략적인 면모가 빛나는 인물이지만 그의 진가는 바로 따뜻한 마음에 있다. 장난스럽고 유쾌하다가도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드러내며 플레이어를 하나로 이끄는 리더십은 물론 가족을 방불케 하는 끈끈한 애정으로 꾼들의 팀플레이를 더욱 완벽하게 채우고 있다. 특히 함께했던 동료 차아령(정수정 분)의 복수를 위해 다시 플레이어들을 모았기에 팀원들을 아끼는 그의 마음이 고스란히 묻어난다.

또한 악행을 일삼는 이들에게 자신들이 했던 일들을 똑같이 되갚아주는 정의로움 역시 강하리를 움직이게 하는 힘이다. 의뢰를 받아 움직이고 있지만 그 대가보다도 더 큰 위험을 감수하면서 누구보다도 진심으로 그들을 응징하고, 피해자들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강하리의 올곧은 마음이 그의 판을 더욱 빛나게 만들고 있다.

차가운 머리와 뜨거운 심장으로 통쾌한 권선징악의 참맛을 선사하고 있는 송승헌의 거부할 수 없는 마력은 17일 저녁 8시 50분 방송되는 ‘플레이어2: 꾼들의 전쟁’ 5회에서 만나볼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tvN '플레이어2: 꾼들의 전쟁']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플레이어2: 꾼들의 전쟁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