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식이 삼촌' 오늘(22일) 6-7회 공개, 이제부터가 진짜다 [T-데이]
2024. 05.22(수) 11:11
삼식이 삼촌
삼식이 삼촌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삼식이 삼촌’이 여러 인물들의 다각화된 갈등을 예고하는 6-7화 미리보기 스틸을 공개했다.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삼식이 삼촌’은 전쟁 중에도 하루 세끼를 반드시 먹인다는 삼식이 삼촌(송강호)과 모두가 잘 먹고 잘 사는 나라를 만들고자 했던 엘리트 청년 김산(변요한)이 혼돈의 시대 속 함께 꿈을 이루고자 하는 뜨거운 이야기. 

삼식이 삼촌을 향한 믿음이 흔들리기 시작한 김산과 궁지에 몰린 강성민(이규형), 아버지의 총격 사건 이후 선택의 기로에 놓인 주여진(진기주), 그리고 군인들의 심상치 않은 움직임을 살피는 정한민(서현우)과 새로운 인물 레이첼 정(티파니 영)의 등장까지. 다채로운 인물들이 얽히고 설키며 더욱 흥미진진한 전개를 예고한다.
이번 6-7화에서 김산은 자신이 아버지처럼 여기던 혁신당 주인태(오광록) 의원 총격 사건의 배후가 삼식이 삼촌일 수도 있다는 의심을 품게 된다. 총격 사건의 범인인 신의사 차태민(지현준), 총격 사건으로 사망한 동대문파 건달 윤팔봉(문종원), 윤팔봉을 혁신당에 소개한 자신의 친구 김광민(이가섭)까지, 모두가 삼식이 삼촌과 모종의 관계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된 것. “주인태 선생님, 암살 지시했습니까?"라는 단도직입적인 물음과 함께 이어지는 삼식이 삼촌과 김산의 아슬아슬한 줄다리기와도 같은 대화는 끝없이 믿음와 의심을 오가는 이들의 팽팽한 관계에 대한 흥미를 고조시킨다.

청우회 의장 안요섭(주진모)의 아들 사망 사건과 강성민이 연관되어 있다는 의혹을 받고, 청우회로부터 들어오기로 한 대선 자금이 끊기면서 강성민은 벼랑 끝으로 내몰린다. 사방에서 조여오는 압박으로 인해 강성민은 지방자치법 통과를 위해 날치기 입법을 강행해야 하는 상황에 놓인다. 여기에 강성민의 서명이 담긴 무정부주의 단체 신의사 강령까지 발견되고 이는 더욱 큰 파장을 몰고 올 것으로 보여 긴장감을 더한다. 한편, 주인태의 지지자들을 비롯한 수많은 시민들이 총격 사건의 진실을 촉구하며 거리로 쏟아져 나오고, 선택의 기로에 선 주여진은 앞으로 어떤 행보를 펼쳐 보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군인들의 심상치 않은 움직임을 감지한 삼식이 삼촌은 정한민과 함께 탐색전에 나서고, 새로운 인물 레이첼 정이 등장하면서 삼식이 삼촌의 원대한 계획은 또다른 국면을 맞이할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한시도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촘촘한 스토리, 각자의 목표를 쫓는 생생하고 입체적인 캐릭터들의 향연, 그리고 믿고 보는 배우들의 총출동으로 그려낸 압도적인 연기 시너지까지. 2024년 최고의 웰메이드 작품으로서 OTT 시리즈의 새로운 신드롬을 예고하는 ‘삼식이 삼촌’은 매주 수요일 오후 4시, 2개의 에피소드가 공개되며 마지막 주 3개로 총 16개의 에피소드로 만나볼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디즈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삼식이 삼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