츄, 올여름 컴백 확정 "호주에서 MV 촬영 중"
2024. 05.22(수) 10:34
츄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인간 비타민' 츄(CHUU)가 컴백한다.

22일 소속사 ATRP는 "츄가 내달 새 앨범을 발매할 예정으로 현재 호주에서 뮤직비디오를 촬영중이다. 새로운 음악과 퍼포먼스로 돌아올 츄의 모습을 기대해 달라"라고 전했다.

츄는 지난해 10월 발매한 첫 번째 미니 앨범 '하울(Howl)'을 통해 섬세한 감성과 매력적인 음색을 선보이며 호평받은 바 있다. 해당 앨범은 월드와이드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이틀 연속 정상에 오르며 츄의 글로벌한 영향력을 입증했으며, 여성 솔로 가수로선 유일하게 미국 빌보드가 발표한 '2023년 최고의 K팝 송 25선'에 이름을 올리며 주목을 받았다.

츄는 현재 예능 및 광고, 유튜브 콘텐츠 등에서 사랑스럽고 독보적인 매력으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릴스 여신'으로도 화제를 모은 만큼, 이번 컴백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더한다.

한편 츄는 전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와의 전속계약 소송에서 승소한 뒤, ATRP에 새 둥지를 틀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ATRP]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