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재석, 3년 만 뮤지션으로 돌아온 형 목격 [T-데이]
2024. 05.10(금) 11:23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뮤지션이 되어 돌아온 형과 재회한다. 양복을 입고 나타난 사나이의 정체에 궁금증이 쏠린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축제 프로젝트를 준비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그 중 유재석은 부끄러움을 무릅쓰고 무대에 서고 싶다며 전화를 걸어온 의문의 사나이를 만나러 간다.

공개된 사진 속 유재석은 면접을 신청한 의문의 양복 사나이와 마주하고 있다. 밴드 음악을 한다는 양복 사나이는 알고 보니 유재석이 잘 알고 있는 형이었다고. 유재석은 3년 만에 뮤지션이 되어 돌아온 형에게 반갑게 달려가 악수를 건넨다.

유재석은 "형 진짜로 밴드하는 거예요?"라며 놀라워하고, 양복 사나이는 "원래 다음 생에는 록밴드 보컬로 태어나고 싶었다"라며 꿈을 이루게 된 과정을 이야기한다. 이어 그는 해외 진출까지 한 자신의 밴드를 자랑하지만, 유재석의 의심의 눈초리에 점점 업적을 부풀려 웃음을 자아낸다.

이 가운데 유재석은 기습적으로 '기타' 2행시 운을 띄운다. 양복 사나이는 훅 들어오는 2행시에 잠시 당황하지만, 던지는 족족 유재석의 웃음보를 터뜨리는 극강의 2행시를 선보인다. 유재석은 부끄러워하면서도 조용히 할 말은 하는 형의 매력에 푹 빠진다고. 너무 웃겨서 휴지로 눈물을 닦고 있는 유재석의 모습이 포착돼, 이들의 케미 넘치는 만남을 기대하게 한다.

뮤지션이 되어 돌아온 유재석의 아는 형, 양복 사나이의 정체는 이날 저녁 6시 30분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놀면 뭐하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