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카니 프랑스 댄서 친구들, 생애 첫 차돌박이에 감격 [T-데이]
2024. 05.09(목) 19:31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프랑스 푸드 워리어들이 한국 소고기와의 전쟁을 선포한다.

9일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프랑스 대식가 친구들이 역대급 소고기 먹방을 선보인다.

한국 여행에서 매 끼 고기 전쟁을 벌이고 있는 프랑스 친구들. 그간 닭고기, 돼지고기에 이어 이번엔 소고기와의 대결을 선포한다. 이들은 먹잘알 제레미가 봐둔 맛집을 방문하고 자리에 앉자마자 "3명이 5인분은 먹어야 한다"며 전투 모드를 발동한다. 친구들은 한국에서 가위로 소고기를 자른다는 사실에 충격받은 것도 잠시, 한우 삼합의 환상적인 비주얼에 할 말을 잃고 즉석 미식회까지 연다고.

이날 한우 먹방의 하이라이트는 바로 차돌구절판. 침샘을 자극하는 비주얼에 MC 김준현도 놀라움을 금치 못한다. 친구들은 프랑스에는 없는 차돌박이의 등장에 어떤 부위인지 유추조차 못 하는 건 기본, 이어지는 화려한 불 쇼에 "이런 건 생일에도 못 먹는다"라며 감격하기에 이른다고. 친구들을 황홀경에 빠지게 한 한우 요리 먹방은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한편, 쉴 틈 없이 먹전투를 이어가던 친구들의 테이블에 주문서에도 없던 음식이 도착하는 기현상이 발생한다. 알고 보니 이 모든 게 제작진 몰래 더 시킨 친구들의 비밀 작전이었다고.

프랑스 친구들의 은밀하고 위대한 고기 공방전은 이날 저녁 8시 30분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MBC에브리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