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 키, 비투비 파격 코스프레에 "이럼 우리가 뭐가 되냐" 경악
2024. 04.27(토) 19:38
놀라운 토요일
놀라운 토요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놀라운 토요일' 키가 비투비 멤버들의 파격 코스프레에 경악했다.

27일 저녁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는 서은광, 이창섭, 육성재가 출연해 가사 맞히기에 도전했다.

이날 비투비 서은광, 이창섭, 육성재는 보기만 해도 시선을 사로잡는 충격적인 비주얼로 등장해 패널들 경악게 했다. 태연은 "진짜야?"라며 놀랐고, 키는 "도대체 왜 이러는 거야. 이럼 우리가 뭐가 되냐"라고 소리치기까지 했다.

충격적인 비주얼에도 개의치 않고 이창섭은 "비투비에서 비광을 맡고 있다"며 평온하게 인사를 건넸고, 육성재는 "저는 투모로우다. 다들 '비'와 관련된 코스프레를 하셔서 전 '투'에 주목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창섭은 "전 비글입니다"라며 능청스럽게 혀를 내밀었다.

육성재는 이렇게 진심으로 코스프레를 한 이유에 대해 "원래 비투비 멤버들이 코스프레에 진심이다. 오늘 나오기 전에도 서로 기싸움을 벌였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놀라운 토요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