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진스 혜인, 연습 중 부상 "발등 미세골절 진단…스케줄 중단"
2024. 04.11(목) 08:38
뉴진스 혜인 발등 미세골절
뉴진스 혜인 발등 미세골절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오는 5월 컴백을 앞둔 그룹 뉴진스 혜인이 건강 이상으로 활동을 잠시 쉰다.

소속사 어도어는 10일 오후 팬 소통 플랫폼 포닝을 통해 "뉴진스 멤버 혜인 관련 안타까운 소식이 있어 말씀드린다. 혜인이 연습 도중 부상을 입어 당분간 스케줄을 중단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혜인은 연습 도중 발등에 통증이 생겨 병원에 내원하여 정밀 검사를 진행했다"라며 "검사 결과 미세골절이 발견되었고, 회복할 때까지 움직임을 최소화해야 한다는 의료진의 소견을 받았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혜인은 당분간 치료와 회복에 전념할 계획이다. 소속사는 "다시 건강한 모습으로 활동을 재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했다.

한편 뉴진스는 오는 5월 24일 컴백을 앞두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안성후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뉴진스 | 혜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