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패션전문가, 유재석에게 독설 "탑골공원 패션" [TV나우]
2024. 03.31(일) 19:14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런닝맨' 유재석이 패션전문가와 패션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3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선 힙의 성지 성수동을 방문한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멤버들은 패션 전문가에게 컨설팅을 받았다. 멤버들의 순서가 지나 유재석의 패션을 컨설팅했다.

전문가는 "유재석은 슬림핏의 정석이다"라고 칭찬했고, 김종국은 "유재석하면 수트핏이 많이 언급된다"라고 덧붙였다.

전문가는 "그러나, 요즘 힙은 아니다"라고 평가했고, 유재석은 "슬슬 시작됐다"라고 대답했다. 전문가는 "탑골공원에 가는 옷 같다"라고 말해 멤버들의 속을 뻥 뚫리게 만들었다.

유재석은 "사실 저도 아쉽다. 스타일리스트랑 오늘 다퉜다. 청청을 입고싶지 않았다"라며 스타일리스트의 탓으로 돌렸다.

이어 유재석은 조언에 의해 벙거지 모자를 썼지만, 어울리지 않는 모습으로 멤버들의 비웃음을 샀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런닝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런닝맨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