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 데몬' 소멸했던 송강, 김유정 곁으로 돌아왔다 [TV나우]
2024. 01.20(토) 22:32
마이 데몬
마이 데몬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마이 데몬’ 송강이 돌아왔다.

20일 밤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마이 데몬’ 마지막 회(16회)에서 정구원(송강)이 도도희(김유정)의 곁으로 돌아왔다.

앞서 인간사에 관여한 일로 소멸됐던 정구원. 도도희는 정구원을 잃고 바다를 찾았다.

정구원에 대한 그리움에 도도희는 “나랑 계약하자. 내 소원은 네가 돌아오는 거다”라고 말했다. 그때 정구원이 도도희 곁에 나타났다.

다시 돌아온 정구원에 도도희는 믿기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도도희는 정구원에게 “여기 지옥이냐. 나 죽은 거냐”라고 물었다.

이에 정구원은 “꿈도 아니고 죽은 것도 아니다”라면서 “메리 크리스마스. 도도희. 다녀왔다”라고 인사를 건넸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마이 데몬’]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마이 데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