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엑소 8인 '완전체' 활동 계속"…디오ㆍ첸백시는 따로 또 같이 [전문]
2024. 01.08(월) 08:10
엑소
엑소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그룹 엑소가 SM엔터테인먼트와 함께 8인 '완전체' 활동을 이어나갈 전망이다.

SM엔터테인먼트(SM)는 8일 공식입장을 통해 "앞으로도 엑소는 8명 모든 멤버가 함께 엑소로서 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며 "새로운 음악과 무대를 선보임은 물론 오는 4월 예정된 엑소 팬미팅 등 여러 활동을 통해, 변함없이 팬 여러분과 만날 계획"이라고 밝혔다.

SM에 따르면 재계약을 체결한 멤버들뿐 아니라 최근 독립한 디오(도경수)와 계약서에 조건부 개별 활동을 추가한 첸(김종대), 백현(변백현), 시우민(김민석) 등도 향후 그룹 활동 일정을 SM엔터테인먼트와 지속 협의한다.

SM은 "지금까지와 마찬가지로 엑소는 좋은 음악과 무대로 팬 여러분과 소통할 계획"이라며 회사 역시 "엑소 및 각 멤버의 활동과 성장을 위해 더욱 노력하고 지원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하 SM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SM 엔터테인먼트입니다.

향후 엑소(EXO)의 활동 방향에 대해 안내드리고자 합니다.

앞으로도 엑소는 8명 모든 멤버가 함께 엑소로서 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며, 새로운 음악과 무대를 선보임은 물론 4월 예정된 엑소 팬미팅 등 여러 활동을 통해, 변함없이 팬 여러분과 만날 계획입니다.

특히 재계약을 완료한 멤버들과의 전속계약은 여전히 유효하며, 전속계약이 종료된 디오(도경수)역시 엑소 활동을 함께 하는 부분에 대해 동의해, 향후 일정에 대해 지속적으로 협의를 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첸(김종대), 백현(변백현), 시우민(김민석)의 경우, 위 전속계약 하에서, 개인 활동에 한해 아티스트가 별도 진행이 가능하도록 당사와 합의한 바 있습니다.

지금까지와 마찬가지로, 엑소는 좋은 음악과 무대로 팬 여러분과 소통할 계획으로, 멤버들의 활동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립니다.

당사는 엑소 및 각 멤버의 활동과 성장을 위해 더욱 노력하고 지원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M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엑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