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세윤, '코미디 로얄' → '강심장VS' 종횡무진 활약
2023. 12.05(화) 13:26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코미디언 문세윤이 '코미디 로얄'부터 첫 방송을 앞둔 '강심장VS'까지 종횡무진 활약중이다.

지난 11월 28일 공개된 넷플릭스 예능프로그램 '코미디 로얄'은 K-코미디를 대표하는 20인이 넷플릭스 단독 쇼 론칭 기회를 두고 나이, 경력, 계급장 떼고 붙은 웃음 배틀이다.

문세윤은 마스터로서 팀을 운영하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문세윤을 비롯해 황제성, 이은지, 김승진으로 문세윤팀을 구성했다. 마스터는 직접적으로 코미디 배틀에 참여하지 않지만 배틀 라운드가 진행되기 전 팀끼리 아이디어를 내고 코너를 짜는 것에 도움을 주고 팀을 든든하게 받쳐주는 역할을 맡는다. 문세윤은 마스터 다운 무게감을 갖추면서도 팀원들을 독려하며 팀을 꾸려나갔다.

문세윤은 적재적소에서 재미있는 리액션으로 시청자에게 웃음을 주기도 했다. 그리고 그는 "개그는 처음과 마무리가 중요하다"라는 말을 남기며 마스터가 직접 무대에 설 수 있는 조커 카드를 사용, 개인기를 활용한 개그로 개그맨들의 폭소를 유발했다.

그는 종영한 tvN 예능프로그램 '코미디 빅리그'에 2013년부터 마지막 방송까지, 무려 10년 동안 출연하며 공개 코미디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온 코미디언 중 한 명이다. 문세윤의 코미디 사랑은 '코미디 로얄'에서도 엿볼 수 있었다. '코미디 로얄'에서 문세윤이 보여준 동료 개그맨들을 향한 애정과 존중, 코미디를 향한 열정은 그가 왜 마스터인지를 증명한 셈이 됐다.

문세윤은 5일 첫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강심장VS'의 MC를 맡아 토크쇼를 이끌어갈 예정이다. 특히 상대를 배려하고 받쳐주는 배려형 MC인 만큼, 토크쇼에서 다양한 패널들과 어떤 이야기로 웃음을 유발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밖에도 문세윤은 KBS2 ‘1박 2일’, tvN ‘놀라운 토요일’ 등 장수 예능 프로그램에서 주축을 이루는 멤버로 활약하고 있으며 MBC ‘오은영 리포트 – 결혼지옥’,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 신랑수업’ 등 다수의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종횡무진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넷플릭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강심장VS | 문세윤 | 코미디 로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