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이영애, 초등생 딸에게 외모 지적 받아 충격받은 사연 [T-데이]
2023. 11.24(금) 10:49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서 원조 한류 여신 배우 이영애가 출연해 충격적 사연을 언급한다.

오는 26일 밤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이영애가 출연해 남편과 함께 즐겨 보는 프로그램이라며 '미우새'의 열혈 팬임을 고백한다.

이어 딸이 꼽은 이영애의 노래방 애창곡이 공개되자 母벤져스는 깜짝 놀란다. 이영애는 母벤져스를 위해 직접 애창곡을 열창해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 낸다.

쌍둥이 자녀를 둔 이영애는 "이영애 씨도 아이들에게 잔소리를 하냐"라는 질문에 "잔소리를 안 하면 화병이 난다"라고 솔직한 답변을 날려 母벤져스의 공감을 얻는다. 이어 이영애는 초등학생인 딸이 엄마의 외모를 지적해 당황했던 일화를 공개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한다. 이 때문에 자녀들의 학교 발표회에는 시상식에 버금가는 만반의 준비를 하고 갔다고 하는데, 어떤 사연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이어 학부모 모임에 참석한 이영애의 반전 모습이 화제가 되자 모두가 호기심을 감추지 못했다. 평소 학부모들과 친하게 지낸다는 이영애는 모임에서 노래방을 가는가 하면, 학부모와 아이들을 포함에 50명을 양평 전원주택에 초대한 적도 있다고 밝혔다. 배우 이영애가 아닌 학부모 이영애의 반전 면모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영애는 "결혼 전, 남편이 자신의 마음을 얻기 위해 '이것'까지 끊었었다"라고 밝혀 母벤져스를 놀라게 한다. 이영애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남편이 포기한 것은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이영애가 출연한 '미우새'는 오는 26일 일요일 밤 9시 5분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미운 우리 새끼
싸이월드공감